콘텐츠바로가기

한국인 여성 관광객, 뉴욕 맨해튼서 '묻지마' 피습…아시아 女 증오?

입력 2015-06-24 06:14:00 | 수정 2015-06-25 07:27:31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국인 여성 관광객 한국인 여성 관광객 / TV조선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인 여성 관광객 한국인 여성 관광객 / TV조선 방송 캡처


한국인 여성 관광객 피습

미국 뉴욕 맨해튼에서 30대 한국인 여성이 흉기 공격을 받았다.

23일(현지 시각) AP 통신 등 현지 언론은 "이날 오전 11시30분쯤 한국인 관광객 임모 씨(31)가 맨해튼 42번가 공공도서관 옆 브라이언트 파크에서 나오던 중 뒤쫓아 온 흑인 남성이 휘두른 칼에 오른쪽 팔을 2차례 찔렸다"고 보도했다.

임 씨는 맨해튼의 벨류 병원에 입원해 치료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

현지 경찰은 "이번 사건이 아시아 여성을 대상으로 한 무분별한 증오범죄인지 수사중"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