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운하, 고시원서 숨진 채 발견…사망 이유 봤더니 '충격'

입력 2015-06-23 06:55:00 | 수정 2015-06-23 08:34:54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운하 / 사진=극단 신세계 페이스북기사 이미지 보기

김운하 / 사진=극단 신세계 페이스북


김운하

연극배우 김운하(김창규)가 고시원에서 숨진 채 발견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22일 성북경찰서와 극단 신세계 등에 따르면 김운하는 지난 19일 오전 서울 성북구의 한 고시원에서 숨진 상태로 발견됐다.

고시원 총무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발견했을 당시 이미 사망한 지 5일 정도 지난 것으로 알려졌다.

성북경찰서 한 관계자는 "발견 당시 외상은 없었으며 검안 과정에서 고혈압, 신부전증, 알코올성 간질환 등이 확인돼 지병으로 사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김운하의 시신은 '연고가 없는' 무연고 주검으로 처리됐으며 서울 강북구 미아동 서울좋은병원 영안실에 안치됐다 22일 연극계 동료들의 도움을 받아 발인을 마쳤다.

김운하 사망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김운하 사망, 안타깝네요", "김운하, 무연고라니..", "김운하 사망, 슬픕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