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카롱' 변정수, 전현무 등에 올라탄 사연은?

입력 2015-06-23 09:40:00 | 수정 2015-06-23 09:4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전현무가 108배 다이어트 도전했다.

22일에 방송된 KBSW 마카롱의 ‘빅스타그램’ 코너에서는 108배 다이어트 체험기가 방송됐다.

이날 일주일간 108배 다이어트를 체험한 개그맨 김세아는 시작 당시 66.3kg의 체중에서 108배 다이어트를 체험 후 64.1kg으로 일주일 만에 2.2kg를 감량했고 체지방만 1kg를 감량에 성공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개그맨 김세아는 MC들에게 108배 다이어트를 직접 전수했다. 엎드린 뒤 반동의 힘으로 동시에 일어나야 하는 108배 다이어트를 직접 해본 변정수와 정인영은 무리 없이 1배를 성공했으나 전현무는 엉덩이가 발바닥에 닿지 않은 것.

모든 출연진이 전현무에게 완벽한 자세를 가르치기 위해 엉덩이를 눌러도 보고 자세 교정도 해주었지만 실패했다. 전현무는 합장한 자세에서 이리저리 끌려다니며 마치 벌 받는 어린아이 같은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내는가 하면 자세교정을 위해 변정수가 전현무의 등에 올라타는 등 웃지못할 상황이 연출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