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맹기용, '오시지' 레시피 표절?…'꼬마츄츄' 블로그 가보니 '어머나'

입력 2015-06-23 09:57:11 | 수정 2015-06-23 09:57:11
글자축소 글자확대
맹기용 오시지 꼬마츄츄 맹기용 오시지 꼬마츄츄 / 사진 = 꼬마츄츄 블로그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맹기용 오시지 꼬마츄츄 맹기용 오시지 꼬마츄츄 / 사진 = 꼬마츄츄 블로그 캡처


'냉장고를 부탁해' 맹기용 '오시지', 블로거 '꼬마츄츄' 레시피 표절?

'냉장고를 부탁해' 맹기용 셰프가 레시피 표절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22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소녀시대 써니의 냉장고를 재표를 활용해 박준우와 맹기용이 '고기보다 맛있는 해산물 요리' 대결을 펼쳤다.

이에 맹기용은 오징어를 소시지 형태로 만든 '오시지'를 박준우는 대구를 사용한 '코드네임 써니'를 선보였다.

맹기용 셰프의 '오시지'를 맛본 써니는 "맛없으면 한 입 먹고 안 먹을 각오를 하고 나왔다"며 "맛있다. 오징어가 아닌 것 같다. 돼지고기 같다. 돈 주고 사먹으라고 하면 비싸게 사먹겠다"고 극찬하며 맹기용의 손을 들어줬다.

하지만 방송 직후 누리꾼들 사이에서 맹기용이 한 파워블로거의 창작 레시피를 도용했다는 논쟁이 벌어졌다.

해당 블로거는 각종 창작 요리를 선보이는 인기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으며, 맹기용이 도용했다는 의심을 받고 있는 것은 이 블로거가 2010년에 선보인 '오징어 소시지' 레시피다. 오징어와 각종 채소 등을 갈아 소시지처럼 만든다는 아이디어가 맹기용의 '오시지'과 상당히 흡사하다.

앞서 맹기용은 '냉장고를 부탁해' 첫 출연 당시 꽁치 샌드위치에 김치 코울슬로를 가미한 '맹모닝'을 선보여 괴식 논란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