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썸남썸녀' 서인영 "현재 성욕최고조, 남자가…" 폭탄 발언

입력 2015-06-24 09:48:08 | 수정 2015-06-24 09:48:08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인영, 깜짝 발언 / 사진 = SBS '썸남썸녀'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서인영, 깜짝 발언 / 사진 = SBS '썸남썸녀' 방송화면


가수 서인영의 폭탄 발언이 눈길을 끈다.

서인영은 23일 방송된 SBS '썸남썸녀'에서 여자의 성욕이 언제 최고조가 되는지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난 30대 초반인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에 다른 출연자가 깜짝 놀라며 "지금이 최고조라는 것이냐?"라고 묻자 서인영은 당황하며 말을 제대로 잇지 못했다.

또 서인영은 혼전순결에 대해 거침없이 자신의 의견을 전했다. 그는 "난 혼전순결은 별로다. 그렇다고 해도 남자가 좀 중간이었으면 좋겠다. 뭔가 좀 적당히 할 수는 없나"라고 덧붙였다.

한편 '썸남썸녀'는 솔로 남녀 스타들이 진정한 사랑 찾기라는 목표로 함께 생활하면서 벌어지는 관찰 예능프로그램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