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너를 기억해’ 홍현택, 압도적인 연기력+존재감

입력 2015-06-24 10:55:03 | 수정 2015-06-24 10:55:03
글자축소 글자확대
드라마 ‘너를 기억해’ 아역배우 홍현택이 성인 못지 않은 존재감을 발휘하며, 시청자의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홍현택은 지난 22일, 23일 방송된 KBS2 새 월화드라마 ‘너를 기억해’ 1, 2회에서 서인국의 아역으로 열연, 부친 이중민(전광렬 분) 교수로부터 ‘잠재적 살인마 괴물’로 판정 받을 만큼 남달랐던 이현의 어릴 적 모습을 실감나게 그려냈다.

무엇보다 시선을 사로잡은 것은 존재감 넘치는 극 적인 연기력. 부친 이중민을 살뜰히 챙기는 나이답지 않은 성숙한 ‘아빠 바보’의 따뜻한 면모를 보이다가도, 순식간에 서늘한 눈빛으로 돌변하는 극과 극의 감정연기를 선보이며, ‘어린 이현’의 미스터리 함을 최고조로 이끌어낸 것.

또한 이중민을 찾아 갔다가 우연히 만나게 된 이준영(디오/도경수 분)과의 의미심장한 대화를 나누는 모습은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키는 것은 물론, 앞으로 전개될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 일으켜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