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니클로,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와 '착한가게 캠페인' 출범

입력 2015-06-24 14:10:27 | 수정 2015-06-24 14:10:31
글자축소 글자확대
유니클로는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와 '유니클로와 함께 하는 착한가게 캠페인'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24일 밝혔다.

유니클로는 이번 협약으로 전국 155개 매장의 수익 일부를 매달 지역사회의 사회취약계층에게 지원하기로 했다. 기부금은 각 지역의 취약 계층에게 전달된다. 서울, 경기, 대전, 부산에서는 여성장애인 산모 출산지원금을 비롯한 장애인 후원에 사용된다. 지방 주요 도시에서는 독거노인, 저소득 가정 및 소외 아동 복지 발전에 활용된다는 계획이다.

유니클로는 "이는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의 '착한가게' 출범 이후 한 브랜드의 직영 매장 전체가 참여한 최초의 사례라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깊다"고 덧붙였다.
기사 이미지 보기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