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스타' 김연정, 걸그룹 외모 치어리더의 셀프디스 "팬들이 입 열지 말라고"…왜?

입력 2015-06-25 07:26:00 | 수정 2015-06-25 11:17:29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스타' 김연정, 걸그룹 외모 치어리더의 셀프 디스 "팬들이 입 열지 말라고"…왜?
김연정, 걸그룹 외모 불구 셀프 디스 기사 이미지 보기

김연정, 걸그룹 외모 불구 셀프 디스 "팬들이 입 열지 말라고"…왜?(사진=라디오스타 김연정 캡쳐)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치어리더 김연정이 본인의 목소리를 '셀프디스'해 화제다. 김연정은 여성스런 외모와 달리 허스키한 목소리로 이목을 끌었다.

24일 방영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전효성, 김연정, 소유, 예정화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방송에서 라디오스타 MC들은 김연정에게 "목소리가 박경림같다고 해 허스키한 줄 알았는데 그렇지는 않다"고 말했다. 이에 김연정은 "감사하다"고 대답했다.

이어 김연정은 "팬들이 입을 열지 말라고 해서…"라고 덧붙여 좌중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김연정은 본인의 목소리에 대해 "응원단장님 만큼 저희도 육성으로 팬들 일으켜 세우고 동작 따라하게 하려고 하다보니까"라며 시범을 보여 호응을 얻었다.
김연정은 "일어나세요"라고 외치며 모두를 일어나게 만들었다.

한편 이날 김연정은 절도있는 치어리딩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김연정은 씨스타와 시크릿 곡에 맞춰 실력을 뽐냈다. 이에 함께 출연한 전효성, 소유, 예정화도 깜짝 놀란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