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정은, 동갑내기 금융인과 3년간 열애중…北 김정은 아냐

입력 2015-06-24 18:39:38 | 수정 2015-06-24 18:39:38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정은기사 이미지 보기

김정은


김정은 열애

배우 김정은(41)이 연인은 동갑내기 금융인과 열애 중인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연합뉴스는 24일 김정은의 한 측근의 말을 인용해 "김정은의 연인이 재벌가 자제인 것처럼 알려졌지만 전혀 아니다. 재벌과는 상관없는 일반인"이라며 "남자친구는 김정은과 동갑이며 재미교포다"라고 밝혔다.

이 측근은 이어 "남자친구는 현재 외국계 금융사에 종사하는 금융인이며, 두 사람은 교제한 지 3년이 됐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 한 여성월간지는 김정은이 데이트하는 사진을 공개하며 남자친구가 재벌가 자제이며 잘생긴 외모를 자랑한다고 보도했다. 또 두 사람이 매주 금요일 남자친구의 집에서 심야 데이트를 즐겼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김정은 소속사 별만들기이엔티 측은 "본인 확인 결과 열애중인 것은 맞다"며 "상대가 재벌 2세는 아니고 부유한 집안의 자녀는 맞다"고 말했다.

현재 김정은은 MBC TV 주말극 '여자를 울려'에 출연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