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미더머니4' 타블로, "'힙합 밀당녀' 사건에 잠 못자…"

입력 2015-06-24 20:19:55 | 수정 2015-06-24 20:19: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쇼미더머니4' 타블로 / '쇼미더머니4' 타블로기사 이미지 보기

'쇼미더머니4' 타블로 / '쇼미더머니4' 타블로


'쇼미더머니4' 타블로

'쇼미더머니4' 타블로가 지난 시즌의 논란들을 언급했다.

24일 오후 3시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63 컨벤션 센터에서는 지누션, 타블로, 버벌진트, 산이, 박재범, 로꼬, 지코, 팔로알토 등이 참석한 가운데 Mnet '쇼미더머니 시즌4' 제작 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타블로는 이날 매번 프로그램을 따라다니는 논란에 대해 "지난해 참여할 때 힙합 밀당녀와 마스타우의 댓츠노노 사건이 우리 팀에서 터졌다. 내가 그 때 잠을 못잤었다"면서 "그래서 다음 시즌에는 가족들 데리고 휴가나 갈 생각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그런데 시즌이 끝날 때 되니까 훈훈하게 마무리가 되더라. 성장통이 있을수록 끈끈해지는 것이 있는 것 같다"며 "육지담씨를 팀에 영입했을 때는 세상에서 욕을 가장 많이 먹었다. 근데 이후 육지담씨가 '언프리티랩스타'에도 나오고 광고에도 나오더라"라며 말을 이어나갔다.

특히 타블로는 "'쇼미더머니'가 일시적인 논란이 있어도 잘 마무리 되는 것 같다. 그런 부분이 힙합이라는 장르와 굉장히 닮아 있는 것 같다"라고 덧붙여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4번째 시즌을 맞이한 '쇼미더머니'는 국내 유일의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지난 시즌보다 더욱 강력해진 프로듀서 군단과 업그레이드 된 실력파 래퍼들의 참가 사실이 알려져 힙합 팬들의 기대를 한몸에 받고 있다. 오는 26일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