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전효성 "속옷모델 수위에 따라서…매출 50% 올라" 깜짝 고백 (라디오스타)

입력 2015-06-25 09:52:27 | 수정 2015-06-25 09:52:27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스타 전효성 속옷 모델 경험 언급 / 사진 =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스타 전효성 속옷 모델 경험 언급 / 사진 =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라디오스타' 전효성이 속옷광고에 대해 언급했다.

전효성은 24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속옷광고 모델 경험에 대해 "(노출 부담에) 고민을 많이 했지만 감사한 제안이기도 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대담할수록 돈을 더 많이 받는다"고 계약조건도 전했다.

또 전효성은 "회사 매출이 50% 오르고 광고한 속옷이 완판됐다"고 한 김구라의 말에 "브로마이드 문의도 쇄도했다더라"고 인정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