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검찰, '20대 男 성추행' 백재현에 징역 6월 구형…"공소사실 모두 인정"

입력 2015-06-26 10:59:02 | 수정 2015-06-26 14:01:25
글자축소 글자확대
백재현 성추행 혐의 백재현 성추행 혐의 / 사진 = YTN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백재현 성추행 혐의 백재현 성추행 혐의 / 사진 = YTN 방송 캡처

백재현

20대 남성을 성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개그맨 출신 공연 연출자 백재현(45)이 법원에 출석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3단독 박진수 판사 심리로 26일 열린 1회 공판에서 검찰은 백재현에게 징역 6월과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이수명령을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백재현 측 변호인은 이날 공판에서 "공소사실을 모두 인정한다"고 말했다.

백재현은 공판에 앞서 지난 11일 재판부에 반성문을 제출하기도 했다.

앞서 백재현은 지난달 17일 새벽 3시쯤 서울 종로의 한 지하 사우나 수면실에서 술에 취해 잠을 자고 있던 A씨의 신체 부위를 수차례 만지는 등 유사성행위를 한 혐의(준강제추행)로 지난달 기소됐다.

백재현의 선고기일은 다음달 10일 오전 10시에 열릴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