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인간의 조건-도시농부' 박성광, "정창욱 섹시하다"

입력 2015-06-29 03:16:00 | 수정 2015-06-29 03:1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성광이 정창욱의 후계자를 자처하며 출구 없는 ‘창욱앓이’에 빠져들었다.



토요일 밤 11시 45분 방송 되는 KBS 2TV '인간의 조건-도시농부'의 막내라인 정창욱과 박성광이 환상의 호흡을 선보이며 ‘新 예능 케미’로 급부상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인간의 조건-도시농부’ 6회에서는 ‘윤종신-조정치-최현석-정창욱-정태호-박성광’ 6인의 멤버들이 모내기에 도전하며 벼농사를 시작하는 모습이 방송된다. 이중, 정창욱과 함께 취사병 출신의 박성광이 새참 당번이 되어 호흡을 맞추는 모습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았다.



정창욱의 보조를 자처한 박성광은 모두의 우려를 씻고 화려한 손놀림으로 쌀 씻기와 양파 썰기 신공을 선보이며 정창욱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정창욱은 “잘하는데?”라고 칭찬하며 박성광의 어깨에 날개를 달아 주었다.



정창욱의 칭찬은 박성광의 가슴에 사랑의 씨앗을 심고 말았다. 박성광은 요리하는 정창욱의 드러난 이두박근에 “섹시하다”고 감탄을 했고, 급기야 댄스를 청하며 “창욱아 한 번 하자!”라며 치근거렸다. 이에 참다 못한 정창욱은 “시끄러워 임마!”라며 발끈하기에 이르렀다는 후문. 과연, 출구 없는 ‘창욱앓이’의 박성광과 무심한 정창욱의 애정이 진전을 이룰 수 있을지 관심을 높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