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재석, 나눔의 집에 4000만원 기부…"지난 7월에 이어 두번째"

입력 2015-06-27 10:36:23 | 수정 2015-06-27 10:36:2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유재석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유재석



'무한도전' 유재석의 기부소식이 알려졌다.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 후원시설인 나눔의 집 안신권 소장은 22일 SNS를 통해 “방송인 유재석씨가 2015년 6월2일에 나눔의 집에서 추진하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추모관 건립에 2000만원과 위안부 피해자 복지 지원에 2000만원을 포함, 총 4000만원을 후원계좌를 통해 전달했다”고 유재석의 기부소식을 공개했다.

안신권 소장은 또 "유재석은 2014년 7월에도 2000만원을 기부해 지금까지 기부한 금액이 총 6000만원에 이른다"며 “할머니들께서 유재석씨의 지속적인 기부와 관심에 큰 힘을 얻고 있다. 기부에 힘을 얻어 반드시 일본으로부터 공식사죄와 법적배상을 받아 명예회복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유재석은 2014년 '무한도전' 멤버들의 코리아스피드페스티벌(KSF) 출전 과정을 담은 레이싱 특집 진행을 진행하며 나눔의 집과 처음 인연을 맺었다. 당시 무한도전 팀은 출전 차량에 기업 상표 대신 사회단체 홍보를 지원하기로 하고 역 스폰서 활동을 펼친바 있다.

대회 당일 유재석은 나눔의 집 문구와 함께 ‘군 위안부, 치유해야할 역사입니다’란 글귀를 옷에 새겨달고 경기에 출전했다. 출전 전 “완주 후 좋은 성적으로 보답하겠다”고 약속했지만 차량이 고장 나면서 완주에 실패해 아쉬움을 남겼다.

'무한도전' 유재석의 기부에 누리꾼들은 "무한도전 유재석 대박" "무한도전 유재석 최고다" "무한도전 유재석 역시 대단" "무한도전 유재석 국민MC는 다르네" "무한도전 유재석 훈훈하다" "무한도전 유재석 보기 좋네요" "무한도전 유재석 기부까지 하다니"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