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손석희 기소여부 검토중…"혐의 살펴보고 있다"

입력 2015-06-27 11:11:51 | 수정 2015-06-27 11:11:5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손석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손석희



경찰이 손석희 사장을 포함한 JTBC 임직원들에 대해 기소여부를 검토중이다.

26일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손석희 보도부문 사장을 포함해 JTBC 임직원들의 기소 여부를 놓고 협의 중이라는 사실을 공개했다.

JTBC는 지난해 6·4 지방선거 당시 KBS·MBC·SBS 등 지상파 3사의 출구조사 결과를 무단을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상파 3사는 지난해 8월 자신들이 20억원 넘게 들여 낸 출구조사 예측 결과를 인용보도하지 않고 사전에 몰래 입수해 사용한 행위가 ‘영업비밀 침해행위’에 해당한다며 JTBC를 부정경쟁방지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소했다.

이에 손석희 사장이 16일 경찰에 출석해 출구조사 무단사용 혐의에 대한 조사를 받기도 했다.

JTBC 측은 “지상파 3사의 로고까지 붙여 방송했고 지상파 방송사들이 방송한 다음에 공개했다”며 인용보도했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JTBC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기소 여부를 내부적으로 검토 중”이라며 “손석희 사장도 고소를 당한 사람 중 한 명이기 때문에 혐의 여부를 살피고 있다”고 밝혔다.

손석희 사장에 대한 기소여부 검토 소식에 누리꾼들은 "손석희 안타깝네" "손석희 왜 그랬지" "손석희 아쉽다" "손석희 잘못하긴한듯" "손석희 잘해결될지" "손석희 기소는 아닐듯" "손석희 무슨 일이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