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포토] 진도희, '충무로의 별 지다'

입력 2015-06-27 14:09:17 | 수정 2015-06-27 14:09:1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 진연수 기자 ] 영화배우 故 진도희 빈소가 27일 서울 신촌 세브란스 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고인은 지난 26일 췌장암으로 별세했다. 향년 66세.

진도희는 충무로 1세대 트로이카와 2세대 트로이카 사이에 껴 있었던 '춘추전국시대'를 대표하는 여배우로 스크린의 요정이라 불리며 1970년대 왕성한 활동을 했다.

한편 발인은 29일 오전 9시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진연수 한경닷컴 기자 jin90@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