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포토] 故 진도희 빈소, '안타까운 이별'

입력 2015-06-27 14:21:38 | 수정 2015-06-27 14:21:3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 진연수 기자 ] 영화배우 故 진도희 빈소가 27일 서울 신촌 세브란스 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고인은 지난 26일 췌장암으로 별세했다. 향년 66세.

진도희는 충무로 1세대 트로이카와 2세대 트로이카 사이에 껴 있었던 '춘추전국시대'를 대표하는 여배우로 스크린의 요정이라 불리며 1970년대 왕성한 활동을 했다.

발인은 29일 오전 9시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진연수 한경닷컴 기자 jin90@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