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미더머니4' 블랙넛, 지코 심사에…"네가 뭔데 나를 판단해"

입력 2015-06-27 15:48:47 | 수정 2015-06-27 15:48: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블랙넛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블랙넛



'쇼미더머니4'에 참가한 블랙넛의 돌발행동이 화제다.

지난 26일 방송된 케이블 채널 Mnet의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4' 1화에서는 참가자들의 본격적인 오디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쇼미더머니4'에 등장한 블랙넛은 참가자들을 향해 “내가 다 이길 것”이라며 소리질러 시선을 모았다.

이어 '쇼미더머니4' 심사위원 지코가 블랙넛을 보고 미소를 짓자, 블랙넉은 지코의 심사지를 바닥에 내리치며 “네가 뭔데 나를 판단해”라고 말하기도 했다.

블랙넛은 자신의 외모가 양상국을 닮았다는 사람들을 향해 욕설 가득한 디스랩을 선보였고 자신감 넘치는 랩실력과 재치있는 랩가사에 지코 역시 놀라워했다.

결국 승리는 블랙넛에게 돌아갔고, 블랙넛은 심사위원 지코에게 합격을 의미하는 목걸이를 건네받은 뒤 바지를 벗고, 빨간 속옷을 노출해 '쇼미더머니4'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쇼미더머니4' 블랙넛 합격에 누리꾼들은 "'쇼미더머니4' 블랙넛 대박" "'쇼미더머니4' 블랙넛 뭔가요" "'쇼미더머니4' 블랙넛 누구지" "'쇼미더머니4' 블랙넛 랩은 잘하네" "'쇼미더머니4' 블랙넛 특이하다" "'쇼미더머니4' 블랙넛 건방진듯" "'쇼미더머니4' 블랙넛 재미도 없는데 왜 저러지" "'쇼미더머니4' 블랙넛 바지는 왜"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