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수도권매립지 극적 타결…약 10년 더 사용

입력 2015-06-28 09:10:00 | 수정 2015-06-28 09:1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2016년 말 사용을 끝내기로 했던 수도권매립지를 약 10년간 더 사용하기로 서울·경기·인천이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대신 수도권 3개 시·도는 추가 사용 기간 안에 각각 자기 지역에 대체 쓰레기 매립지를 조성해야 한다.

유정복 인천시장, 박원순 서울시장, 남경필 경기도지사, 윤성규 환경부 장관 등 '매립지 4자 협의체' 기관장은 이 같은 내용에 28일 합의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