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비씨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15] 이은-권오영 회장, '며느리 사랑은 시아버지~'

입력 2015-06-28 18:40:49 | 수정 2015-06-28 18:40:4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 변성현 기자 ] '비씨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15'(총상금 7억 원, 우승상금 1억 4000만 원) 최종라운드 경기가 28일 경기도 안산 대부도 아일랜드CC에서 열렸다. 이은 아일랜드 리조르 마케팅 실장(왼쪽)이 소개되자 권오영 회장이 박수를 치고 있다.

이날 최종라운드에서 장하나(비씨카드)가 4언더파를 기록하며, 합계 12언더파로 우승했다. 장수연(롯데), 정희원(파인테크닉스), 하민송(롯데)은 11언더파로 공동 2위에 머물렀다.

아일랜드CC=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