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경영, 과거 김민종과의 루머 언급 "연인들이 첫눈에 반하듯 끌려…"

입력 2015-06-29 20:19:35 | 수정 2015-06-29 20:19:35
글자축소 글자확대
마음의 소리 이경영 / 마음의 소리 이경영 사진=tvN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마음의 소리 이경영 / 마음의 소리 이경영 사진=tvN 방송 캡처


마음의 소리 이경영

배우 이경영이 웹툰 원작 시트콤 '마음의 소리' 출연을 확정 지은 가운데, 과거 김민종과의 루머를 언급한 것이 재조명되고 있다.

이경영은 지난 2012년 방송된 tvN '백지연의 피플 인사이드'에 출연해 김민종과의 루머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당시 김민종은 이경영에게 따거(큰형)이라 부르며 영상 편지를 보냈다.

김민종은 "여자 보고 한눈에 반하는 설렘 있잖아요. 청춘 시절에 정신적인 교훈도 많이 줬고 버팀목이 됐다"라며 이경영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이에 이경영은 "연인들이 첫눈에 반하듯이 끌렸다. 오해받은 적도 있다. 이경영과 김민종이 사귀냐는 얘기를 들었다. 제가 이혼한 이유가 김민종 때문이고, 김민종이 헤어진 이유가 나 때문이다. 그런 얘기가 있었다"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