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그리스 디폴트 임박…유로화 약세 가시권

입력 2015-06-29 09:08:00 | 수정 2015-06-29 09:33:28
글자축소 글자확대
그리스 디폴트 임박…유로화 약세 가시권
그리스 디폴트 임박…그렉시트 우려도 가중(사진=한국경제 DB)기사 이미지 보기

그리스 디폴트 임박…그렉시트 우려도 가중(사진=한국경제 DB)


유동성 위기에 처한 그리스의 디폴트(채무불이행)가 임박했다는 전망과 함께 유로화 약세가 가시화되고 있다.

29일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뉴질랜드 외환 시장에서 지난 주말 1유로당 1.1005달러로 마감한 유로화 가치는 1.0998달러까지 떨어졌다.

그리스의 디폴트에 이어 그렉시트(그리스의 유로존 탈퇴)도 가능하다는 우려가 겹치면서 유로화 약세 현상이 나타난 것이다.

지난 주말 동안 그렉시트 우려는 한층 가중됐다. 그리스가 국제 채권단의 구제금융 협상안을 거부하고 유로존 재무장관 협의체인 유로그룹도 국민투표를 마칠 때까지 구제금융을 연장해달라는 그리스의 요구를 거부한 상황이기 때문이다.

유로그룹 역시 그리스의 구제금융 연장 요청을 거절함에 따라 구제금융 프로그램은 이달 30일 끝난다.

그리스에서는 현재 은행 영업중단과 예금인출 제한 조치가 취해진 상황이다.

유로화 약세와 함께 세계 금융시장도 그리스발 악재로 인한 조정이 우려되고 있는 상황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