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소율, 체험 삶의 현장서 가지각색 극한 알바 도전

입력 2015-06-29 14:39:00 | 수정 2015-06-29 14:39: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신소율이 알바걸로 깜짝 변신했다.

최근 영화 <검사외전> 캐스팅 소식을 알리며 브라운관을 넘어 스크린 진출까지 알리고 있는 대세 배우 신소율이 아르바이트 4종 세트 사진을 공개해 전국 알바인들의 공감을 사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소율은 떡집부터 편의점, 상자포장, 미용실까지 다양한 장소에서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무거운 박스를 번쩍 들거나 직접 머리를 감겨주는 등 현실감 넘치는 모습이 실제 아르바이트 생의 모습을 대변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