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이, 광희에게 "뚱뚱할 땐 왜 연락 안 했냐" 솔직 발언에…'깜짝'

입력 2015-06-29 16:56:14 | 수정 2015-06-29 16:56:3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무한도전' 유이가 광희에게 폭탄 발언을 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7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의 '로맨스가 필요해' 특집에서는 광희의 이상형으로 알려진 유이가 출연했다.

광희가 평소 이상형으로 꼽았던 유이를 광희와 만나게 하려고 극비로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유이를 본 광희는 "무슨 일이야? 바쁜데 어떻게 왔냐"며 놀라워했다.

광희는 유이에게 "키스신 찍었더라"며 드라마 '상류사회' 유이의 상대 남자 배우인 성준을 질투하는 모습을 보였다.

유이는 광희에게 "왜 나 뚱뚱할 땐 연락 안 했냐"고 물었고 광희는 당황해하며 "그런 게 아니다"며 해명하고 나섰다.

또 유이는 광희에게 "네가 이상형으로 꼽았던 사람들 다 말랐었다. 조금 살쪘을 때는 네가 연락을 안했다"고 말해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