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음의 소리' 시트콤으로 본다…"한류스타 출연 조율中"

입력 2015-06-30 02:54:10 | 수정 2016-10-27 22:53: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마음의 소리' 시트콤 제작

네이버 인기 웹툰 '마음의 소리'가 시트콤으로 제작될 예정이다.

'마음의 소리' 시트콤 제작사 크로스픽쳐스 측은 29일 "최근 '마음의 소리' 연출 및 일부 출연진을 확정했고 본격적인 촬영을 앞두고 있다"며 "올 가을 촬영에 들어가 빠르면 연말이나 내년 초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케이블 방송사와 편성을 논의중인 것으로 알려진 '마음의 소리'는 MBC 시트콤 '하이킥' 시리즈와 '크크섬의 비밀', tvN 시트콤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생초리' 등을 연출한 김영기 PD가 맡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주인공 조석 역과 애봉이 역은 톱스타와 출연 여부를 놓고 막바지 조율 중인 것으로 전해져 벌써부터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또한 '마음의 소리' 출연을 놓고 고심 중인 배우가 '한류스타'급인 것으로 알려져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조석의 아버지 역은 영화배우 이경영, 조석의 어머니 역은 개그우먼 박미선의 출연이 결정된 상황이다.

소식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마음의 소리', 대박 시트콤이 되길 기원합니다", "이경영의 시트콤 연기를 보게 되다니", "'마음의 소리', 벌써 기대됩니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기대를 드러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