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KBO, 광주 한화-KIA전, 잠실 LG-두산전 등 우천 취소 결정…추후 재편성

입력 2015-06-30 18:51:17 | 수정 2015-06-30 18:51:17
글자축소 글자확대
KBO

KBO가 광주 한화-KIA전과 잠실 LG-두산전을 취소 결정했다.

30일 열릴 예정이었던 한화 이글스와 KIA 타이거즈의 주중 3연전 첫 번째 경기가 우천으로 취소됐다. 또한 잠실구장에서 열릴 예정이던 2015 타이어뱅크 KBO 리그 LG와 두산의 경기를 우천 순연한다고 발표했다.

이날 광주는 아침부터 적지 않은 양의 비가 내렸다. 오후 2시반경 다소 잦아드는 듯 했으나, 비는 그치지 않았고 결국 이날 경기는 취소 처리됐다. 이날 열리지 못한 경기는 추후 재편성 될 예정이다.

이날 잠실구장에는 경기 시작 두 시간 전부터 먹구름이 드리웠고, 한 시간 전이던 오후 5시 30분부터는 비가 내리기 시작했다. 심판부는 점차 굵어진 빗줄기에 경기 시작이 어렵다고 판단, 오후 6시 25분 취소를 결정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