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승기, 안구정화 ‘요섹남’등극

입력 2015-07-01 08:50:00 | 수정 2015-07-01 08:5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수 이승기가 능수능란한 요리 솜씨로 ‘요섹남(요리 잘하는 섹시한 남자)’에 등극,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승기는 지난달 10일 5.5집 ‘숲’ 이후 2년 7개월여 만에 6집 정규 앨범 <그리고...>를 발매, 감성 충만 ‘발라드의 황태자’다운 저력을 입증했던 상황. 이와 관련 이승기가 6집 정규 앨범 <그리고...> 음반 준비 도중 남다른 요리 실력을 뽐냈던, 현장 메이킹 컷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이승기가 6집 정규 앨범 <그리고...> 발매를 앞두고 밤샘 작업을 불사하며 비지땀을 쏟아내고 있을 당시, 스태프들을 위해 ‘셰프 승기’를 자처했던 순간이 포착된 것.

무엇보다 평소 요리에 대해 관심이 많았던 이승기는 그동안 요리 학원을 다니며 한식, 중식, 일식 등 다양한 요리를 습득해왔던 바 있다. 이승기가 하루 종일 이어지는 빡빡한 앨범 작업 동안 지쳐있는 스태프들을 위해 직접 ‘닭가슴살 파니니’를 만드는 등 갈고 닦았던 요리 솜씨를 십분 발휘했던 셈이다.

특히 이승기는 파니니를 구울 수 있는 전기 그릴부터 ‘닭가슴살 파니니’의 재료인 치아바타 빵과 치즈, 야채와 소스 등 파니니 안에 들어갈 재료까지 빈틈없이 준비해왔던 터. 심지어 스태프들에게 요리를 선물하겠다는 일념으로 자주 가는 빵집에서 들러 치아바타 빵을 미리 구매한 것은 물론, 하루 전날 닭가슴살을 카레가루와 올리브유, 후추에 미리 절이는 등 꼼꼼하게 재료손질까지 해 와 스태프들을 감동케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