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택시' 홍석천 "가게 꽃미남 직원 채용 인정, 특혜는…" 깜짝 고백

입력 2015-07-01 10:27:47 | 수정 2015-07-01 10:28:35
글자축소 글자확대
홍석천 꽃미남 직원 채용 이유 /사진=tvN ‘현장토크쇼 택시’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홍석천 꽃미남 직원 채용 이유 /사진=tvN ‘현장토크쇼 택시’ 캡처


홍석천이 꽃미남 마케팅을 인정했다.

홍석천은 지난 30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자신의 가게에 꽃미남 직원을 채용했던 사실을 인정해 눈길을 모았다.

이날 홍석천은 "난 직원을 뽑을 때 처음엔 꽃미남을 우대했다. 우리가 대박 난 게 물이 정말 좋을 때가 있었다. 레스토랑 주 고객 타깃 층은 여성이었기 때문에 재방문할 수 있게 만드는 데는 꽃미남이 제격이라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하지만 조금 가다보니 잘 생긴 친구들한테는 유혹도 많고, 타 가게에서 빼가기도 하더라. 그렇다고 잘 생긴 친구들을 특혜주지는 않았다"고 전해 눈길을 모았다.

한편 이날 '택시'는 1인 기업 성공시대 특집으로 꾸며져 이태원 재벌 홍석천, 장진우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