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동하, 메르스로 연기한 전국투어 수원서 재개

입력 2015-07-01 13:22:00 | 수정 2015-07-01 13:22: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부활의 보컬 출신 정동하가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으로 인해 연기한 전국투어 콘서트 '#정동하_콘'(#JUNGDONGHA_CON)을 재개한다.

소속사 에버모어뮤직은 지난달 12일 콘서트 연기 소식을 전한 정동하가 오는 4일 오후 3시 수원시 경기도문화의전당 행복한대극장에서 열리는 공연으로 전국투어를 재개한다고 밝혔다.

4일 공연을 시작으로 18일 대구, 8월 15일 김해, 8월 23일 인천 등지에서도 공연을 실시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