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걸스데이 유라, '원초적 본능' 샤론 스톤으로 변신…'아찔한 볼륨감'

입력 2015-07-02 18:28:21 | 수정 2015-07-02 18:28:21
글자축소 글자확대
걸스데이 /걸스데이 사진=걸스데이 공식 트위터기사 이미지 보기

걸스데이 /걸스데이 사진=걸스데이 공식 트위터


걸스데이

걸그룹 걸스데이 유라가 할리우드 섹시스타 샤론 스톤으로 변신했다.

지난달 26일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트위터에 "걸스데이 정규 2집 표지 공개 4탄 - ‘원초적 본능’의 샤론스톤으로 변신한 유라입니다. 7월 6일 걸스데이 정규 2집 발매 기념 쇼케이스와 데뷔 5주년 기념 팬분들과 함께 하는 운동회 기대해 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라는 영화 '원초적 본능'의 샤론 스톤의 전매특허 포즈인 의자에 다리를 꼬고 있는 장면을 연출하며 섹시한 몸매를 드러냈다.

특히 유라는 몸에 밀착된 화이트 원피스를 입고 볼륨감은 물론 10억 보험을 들었다고 알려진 다리의 라인까지 자랑해 남심을 자극했다.

한편 걸스데이는 오는 6일 정규 2집 발매 기념 쇼케이스와 함께 걸스데이 데뷔 5주년 기념 팬들과 함께 하는 운동회를 개최한다.

걸스데이 유라 샤론스톤 변신에 네티즌들은 "걸스데이 유라, 몸매도 미모도 최강", "걸스데이 유라, 정말 예뻐", "걸스데이 유라, 매력적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