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네네치킨 "故 노무현 대통령도 맛있게 즐기는 치킨" 황당 해명

입력 2015-07-02 09:46:01 | 수정 2015-07-02 09:46:01
글자축소 글자확대
네네치킨 故노무현 대통령 조롱 광고 논란 / 사진 = 네네치킨 페이스북기사 이미지 보기

네네치킨 故노무현 대통령 조롱 광고 논란 / 사진 = 네네치킨 페이스북


네네치킨 "故 노무현 대통령도 맛있게 즐기는 치킨" 황당 해명

네네치킨이 故 노무현 대통령을 조롱하는 광고를 페이스북에 올려 파문이 일고 있다.

지난 1일 오후 네네치킨 본사 페이스북 페이지와 경기서부지사 페이지 등에 "닭다리로 싸우지 마세요. 닭다리는 사랑입니다. 그럼요 당연하죠 네네치킨"이라는 내용의 글이 게재됐다. 글과 함께 고 노무현 대통령이 커다란 치킨을 안고 있는 모습이 합성된 사진이 등장했다.

이에 네티즌의 항의가 이어지자, 네네치킨 경기서부지사 페이지 운영자는 "노무현 대통령도 맛있게 즐기시는 치킨이라는 의미에서 올린 건데 오해하셨다니 죄송하다"고 해명했다.

해당 게시물은 2시간여만에 삭제됐지만, 트위터 등 SNS에서는 네네치킨 불매 선언도 이어지고 있다.

네네치킨측은 페이스북을 통해 "2015년 7월 1일 7시경 네네치킨 경기서부지사 및 네네치킨 본사 페이스북에 고 노무현 대통령을 희화화한 사진이 노출됐다"며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여 책임있는 조치를 하겠으며, 고 노무현 대통령의 유가족을 비롯하여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