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비밀병기 그녀' 여자친구 예린, 녹화 도중 폭풍 오열

입력 2015-07-02 09:46:00 | 수정 2015-07-02 09:4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MBC에브리원 <비밀병기 그녀>에 출연중인 여자친구 예린이 녹화 도중 눈물을 쏟아 모두를 당황케 만들었다.

여자친구에서 상큼한 미소와 귀여움으로 팬들을 끌어 모으고 있는 예린이 이번 <비밀병기 그녀> 녹화 도중 눈물을 보여 출연진뿐만 아니라 제작진까지 모두 당황케 만들었다. 걸그룹 멤버 10인이 팬조련으로 유명한 아이유를 주제로 여러 가지 대결을 펼친 이날, 그들의 숨겨진 팬심을 알아보기 위한 실험 카메라가 진행되었다.

가짜 기자로 위장한 연기자와의 황당한 인터뷰를 진행하며 10인에게 황당하고 무리한 요구를 해 이에 반응하는 10인의 리얼한 반응을 담았다.

특히 연기자는 자신의 고민을 털어놓으며 걸그룹들에게 고민 상담을 진행 했는데 그 중 고민을 듣고 있던 예린이 왈칵 눈물을 쏟아 오히려 연기자를 당황케 만들었다. 계속되는 기자의 안타까운 사연에 계속해서 눈시울이 붉어지더니 이내 눈물을 보이며 오열해 지켜보던 스태프는 물론 연기자마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