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씨스타 화보, 비키니 입은 뒤태 보니 엉덩이가…'아찔'

입력 2015-07-03 09:44:02 | 수정 2015-07-03 09:44:38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걸그룹 씨스타와 스포츠 브랜드 스케쳐스가 함께한 래쉬가드 화보가 화제다.

뜨거운 여름 해변을 배경으로 촬영 한 이번 서머 화보에서 씨스타는 매끈한 몸매라인이 돋보이는 래쉬가드와 숏츠를 매치하여 완벽한 실루엣의 바디라인과 무결점 몸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올 여름 잇 아이템인 래쉬가드를 멤버들의 각양각색의 매력으로 소화하여 트렌디하면서도 세련된 서머 비치 룩을 연출했다.

효린과 보라가 선택한 그래픽 래쉬가드탑은 컬러 배색 디테일로 허리라인을 한층 더 슬림하게 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효린은 블랙 레깅스 숏츠와 배치하여 발랄하면서도 활동적인 서퍼 룩을 보라는 전체적인 모노톤의 탑과 랩스커트 스타일의 숏츠를 매치하여 몽환적이면서 섹시한 비치 룩으로 두 가지 매력의 래쉬가드 패션을 제안했다.

다가오는 휴가 시즌 바캉스를 준비하는 이들에게 스타일리쉬함은 물론 기능성까지 겸비한 씨스타의 래쉬가드를 추천한다. 계곡, 바다, 워터파크 등 다양한 워터 스포츠 웨어로 활용 가능한 래쉬가드는 전국 스케쳐스 매장과 온라인 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 하이컷, 싱글즈, 코스모폴리탄 제공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