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현중 전 여친, 9월 12일 출산 예정"…폭행 후 유산 사실일까?

입력 2015-07-03 10:40:00 | 수정 2015-07-03 13:55:45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현중 전 여친 김현중 전 여친 / 김현중 사진=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김현중 전 여친 김현중 전 여친 / 김현중 사진= 한경DB

김현중 전 여친 출산 예정

'임신 논란'을 겪은 배우 김현중의 전 여자친구 최 씨가 오는 9월 출산을 앞둔 것으로 알려졌다.

3일 OSEN은 복수의 방송관계자의 말을 빌려 "김현중의 전 여자친구 최 씨가 오는 9월 12일 출산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김현중의 법률대리인 이재만 변호사는 매체를 통해 "확한 임신 확인 여부를 위해 초음파 사진을 달라고 요청했지만 아직까지 내놓지 않고 있다. 김현중의 아기인 것이 확실하면 전적으로 책임을 질 생각을 갖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4월 최 씨는 임신한 상태에서 김현중에게 맞아서 유산을 했다며 김현중을 상대로 위자료 명목으로 16억 원의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김현중과 최 씨의 공판은 오는 22일 서울중앙지방법원 제562호 법정에서 진행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