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밤을 걷는 선비' 이수혁, 복근노출 '초섹시 뱀파이어' 파격 변신

입력 2015-07-03 17:32:24 | 수정 2015-07-03 17:32:24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수혁 /사진= 콘텐츠 K기사 이미지 보기

이수혁 /사진= 콘텐츠 K


'밤을 걷는 선비' 이수혁이 역대급 '초 섹시' 뱀파이어로 변신해 여심을 습격했다.

오는 8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판타지멜로 ‘밤을 걷는 선비’(이하 ‘밤선비’) 측은 3일 궁에 사는 뱀파이어 귀(이수혁 분)의 스틸을 공개해 여심을 들썩이게 하고 있다.

'밤선비'는 눈이 부실만큼 아름다운 관능미를 가진 '뱀파이어 선비' 김성열(이준기 분)을 중심으로 '흡혈귀'라는 흥미로운 소재를 통해 달콤살벌한 로맨스, 오싹함과 스릴 등을 안길 판타지멜로다.

귀 역의 이수혁은 지하 궁에 살며 왕실을 조종해 인간세상을 쥐락펴락하는 절대 악이자 사람을 잡아먹고 사는 가장 강한 뱀파이어로, 공개된 스틸 속에서 그의 절대 악 포스와 나쁜 뱀파이어의 ‘위험한 매력’이 전해져 눈길을 끌고 있다.

이수혁은 자신의 은밀한 거처인 ‘지하 궁’에서 극강의 포스를 뿜어내고 있다. 상의를 탈의하고 그 위에 속이 훤히 비추는 검정색상의 겉 옷을 걸쳐 섹시함을 풍기고 있다.

특히 이수혁의 탄탄한 식스팩이 슬쩍 보이는 것만으로도 그 위엄을 나타내는가 하면, 시선을 아래로 향한 채 비웃는 듯한 귀의 표정이 나쁜 뱀파이어 매력을 배가 시키고 있다.

또한 두 눈을 살포시 감고 단도를 휘두르는 귀의 모습이 포착됐다. 귀는 마치 누군가를 위협하는 것을 즐기는 듯한 미소로 광기 어린 ‘절대 악’ 뱀파이어의 모습을 드러내 보는 이들의 간담을 서늘케 한다.

뿐만 아니라 거대한 나무 밑동에 몸을 기대고 앉아 있는 귀의 모습에서 ‘폭군’의 아우라가 느껴진다. 귀는 올블랙 의상에 화려하게 금실로 수 놓아진 겉옷을 걸쳐 ‘블랙 카리스마’를 발산했고, 그의 등 뒤로 보이는 지하 궁의 전경이 으스스하면서 스산한 분위기를 전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밤선비' 제작진은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이수혁은 '절대 악' 뱀파이어 귀의 캐릭터를 표현하기 위해 상의탈의도 마다하지 않고 열정적으로 촬영에 임했다. 이처럼 이수혁의 열정과 노력으로 인해 귀라는 캐릭터가 역대급 '초섹시 뱀파이어'로 탄생했다"며 "마성의 악역 귀와 함께 오는 8일 밤10시 시청자를 찾아갈 '밤을 걷는 선비' 첫 방송을 많은 기대와 관심으로 꼭 시청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