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미더머니4' 피타입, 가사실수로 탈락…"신경이 끊긴 것 같다"

입력 2015-07-04 22:16:28 | 수정 2015-07-04 22:16:2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피타입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피타입



'쇼미더머니4' 피타입이 가사 실수로 탈락했다.

3일 방송된 '쇼미더머니4' 2회에서는 1차 예선 통과자들의 2차 오디션 무대가 전파를 탔다.

이날 '쇼미더머니4'에 등장한 피타입은 "'쇼미더머니' 프로그램 존재 이후에 모든 것이 변했다. 마치 아담에게 선악과가 주어진 것처럼 말이다"라고 말하며 랩을 시작했다.

이어 피타입은 "총체적 개판, 객관적으로 봐도 개판, 댁들이 선택한 이 꼬라질 좀 봐"라며 호기롭게 출발했지만, 그 직후 가사를 망각하며 허무하게 무너졌다. 심사위원 중 2팀은 피타입의 계속된 도전을 지켜봤지만, 피타입이 두번째로 가사를 잊자 가차없이 탈락시켰다.

피타입의 탈락에 '쇼미더머니4' 심사위원들도, 대기실에 모인 출연자들도 큰 충격을 받아 침묵에 잠겼다.

한편, 가사 실수로 탈락한 피타입은 "신경다발이 어디서 끊긴 것 같다"며 "창피하다"고 아쉬운 소감을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