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은오, 무면허 음주운전 여친에게 덮어 씌우려다 결국…

입력 2015-07-06 19:02:07 | 수정 2015-07-06 19:02:07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은오 무면허 음주운전 / 김은오기사 이미지 보기

김은오 무면허 음주운전 / 김은오


김은오 무면허 음주운전

가수 겸 배우 김은오(34) 씨가 무면허 음주운전으로 구속 기소됐다.

6일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부장 이완식)는 범인도피교사 및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측정 거부ㆍ무면허운전) 등의 혐의로 김씨를 구속기소했다고 전했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3월 29일 술을 마신 상태에서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한 포장마차에서 역삼동 소재 한 사설주차장까지 2㎞를 무면허로 운전했다.

김씨는 운전 중 신호위반으로 경찰관들이 뒤따라오자 무면허 음주운전 사실이 적발될까봐 옆자리에 앉아있던 여자친구와 자리를 바꿔앉고, 여자친구에게 “자신이 운전했다”고 허위자백을 하게 종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러나 김씨에게서 술냄새가 나고 홍조 띤 얼굴로 걸음걸이가 부자연스러운 것을 이상하게 여긴 경찰은 그에게 세 차례 음주측정을 시도했다. 김씨는 “운전한 사실이 없다”고 주장하며 아무 정당한 이유 없이 25분 간 그 자리에서 버텼던 것으로 확인됐다.

검찰 관계자는 “과거에도 음주운전 전력으로 면허가 취소된 상태였다”고 밝혔다.

김은오 무면허 음주운전에 네티즌들은 "김은오, 어이가 없다", "김은오, 사고 났으면 어쩌려고", "김은오, 누구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가수 겸 배우 김은오(34) 씨가 무면허 음주운전으로 구속 기소됐다.

6일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부장 이완식)는 범인도피교사 및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측정 거부ㆍ무면허운전) 등의 혐의로 김씨를 구속기소했다고 전했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3월 29일 술을 마신 상태에서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한 포장마차에서 역삼동 소재 한 사설주차장까지 2㎞를 무면허로 운전했다.

김씨는 운전 중 신호위반으로 경찰관들이 뒤따라오자 무면허 음주운전 사실이 적발될까봐 옆자리에 앉아있던 여자친구와 자리를 바꿔앉고, 여자친구에게 “자신이 운전했다”고 허위자백을 하게 종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러나 김씨에게서 술냄새가 나고 홍조 띤 얼굴로 걸음걸이가 부자연스러운 것을 이상하게 여긴 경찰은 그에게 세 차례 음주측정을 시도했다. 김씨는 “운전한 사실이 없다”고 주장하며 아무 정당한 이유 없이 25분 간 그 자리에서 버텼던 것으로 확인됐다.

검찰 관계자는 “과거에도 음주운전 전력으로 면허가 취소된 상태였다”고 밝혔다.

김은오 무면허 음주운전에 네티즌들은 "김은오, 어이가 없다", "김은오, 사고 났으면 어쩌려고", "김은오, 누구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