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송하예, '얼음'으로 컴백…백아연 이어 'K팝스타' 출신 '음원강자' 될까

입력 2015-07-06 21:32:07 | 수정 2015-07-06 21:32:07
글자축소 글자확대
송하예 / 송하예 사진=안녕뮤직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송하예 / 송하예 사진=안녕뮤직 제공


송하예

가수 송하예가 1년만에 싱글 앨범을 발표하며 컴백을 알렸다.

6일 송하예 소속사 측에 따르면 송하예는 두 번째 싱글 앨범 '아이스 썸머(ICE SUMMER)'를 발매, 타이틀곡 '얼음'으로 7월 가요대전에 합류한다.

송하예는 지난해 새 소속사 안녕뮤직에 둥지를 틀고 데뷔곡 '처음이야'로 여성 솔로 가수로 가요계에 나선 바 있다.

이번에 나온 신곡 '얼음' 은 걸스데이의 대표 히트곡 '기대해'와 '여자대통령'을 작곡한 DAX의 작품이며 무더운 여름 얼음 같은 미남에게 반한 소녀의 설렘이 담겨있다.

송하예는 '이럴거면 그러지말지'로 음원 강자로 우뚝 선 백아연과 같은 'K팝스타' 출신 여성 솔로 가수다. 때문에 그녀가 백아연에 이어 음원 강자로 떠오를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얼음'은 댄스 버전과 어쿠스틱 버전 두 가지 버전으로 제작됐다. 이는 상큼 발랄한 무대와 가창력을 동시에 선보이겠다는 뜻이다. 컴백 후 송하예는 다양한 활동으로 팬들과 활발히 소통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