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용녀, 유기견 60마리와 사는 대저택…평범함 거부

입력 2015-07-07 09:38:03 | 수정 2015-07-07 10:36: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용녀 집공개 이용녀 집공개 이용녀 집공개 / 이용녀 사진 = MBC '기분 좋은 날'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이용녀 집공개 이용녀 집공개 이용녀 집공개 / 이용녀 사진 = MBC '기분 좋은 날' 방송화면


이용녀 집공개

이용녀 평범하지 않은 집이 공개됐다.

이용녀는 7일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서 유기견 60마리와 함께 사는 집을 공개했다.

경기도 하남에 위치한 배우 이용녀의 집은 유기견 60마리가 함께하는 곳이다. 37년차 베테랑 배우 이용녀는 그동안 강렬한 역을 소화해왔는데 일상 생활도 평범하지 않았다.

종류도 크기도 천차만별인 유기견 60여마리를 키우고 있는 이용녀의 집은 침대에도 개들이 가득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모닝콜따윈 필요 없는 아침에 주방에 가득 찬 개들의 모습은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