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소녀시대 파티' 서현, 써니 번쩍 들며 힘자랑…써니는 실패

입력 2015-07-07 20:27:27 | 수정 2015-07-07 20:27:27
글자축소 글자확대
소녀시대 / 소녀시대 사진=소녀시대 파티 생중계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소녀시대 / 소녀시대 사진=소녀시대 파티 생중계 방송 캡처


소녀시대

소녀시대 서현이 써니를 번쩍 들며 체력을 인증했다.

7일 오후 8시,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의 야외수영장 오아시스에서 개최되는 '소녀시대 ‘PARTY’@반얀트리'는 개그맨 신동엽이 스페셜 MC를 맡아 진행된다.

이날 소녀시대는 팬들이 소녀시대와 함께 하고 싶은 이벤트들을 받아 이야기를 나눴다.

신동엽은 '팔씨름 하기' 이벤트에 "소녀시대 중에는 누가 제일 힘이 세냐"고 물었다. 이에 효연은 "데뷔 초에는 윤아가 '힘윤아'로 유명했다. 요샌 서현이 힘이 센 것 같다. 웃는 얼굴로 무거운 걸 번쩍번쩍 든다"고 답했다.

이에 멤버들은 "서현이가 언니들도 번쩍 든다"고 말했다. 신동엽은 서현에게 멤버 중 한 명을 들어볼 것을 제안했다. 이에 서현은 써니를 번쩍 안아들어 막내의 체력을 자랑했다.

그러나 써니는 서현을 드는데 실패해 웃음을 줬다.

한편, 소녀시대는 10일 KBS 2TV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11일 MBC ‘쇼! 음악중심’, 12일 SBS ‘인기가요’ 등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해 컴백 무대를 선사하며, 선행 싱글 ‘PARTY’의 음원은 7일 오후 10시, 음반은 8일 오프라인 발매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