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5일간의 썸머' 로빈, 김예림과 헬기데이트 중 '나쁜 손'…최종결정은?

입력 2015-07-08 14:38:05 | 수정 2015-07-08 14:38:0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로빈이 김예림과 헬기 데이트 중 나쁜 손을 내밀었다.

오는 9일 방송되는 JTBC '5일간의 썸머'에서는 로빈-김예림 커플이 프랑스 비쉬를 한눈에 바라보며 즐긴 헬기 데이트 현장이 공개된다.

높은 곳을 무서워하는 김예림은 로빈에게 의지해 마음을 달랬다. 로빈은 그런 김예림을 안심시키기 위해 자연스럽게 다리를 감싸안았다.

김예림은 "로빈의 스킨십은 알아채지 못하게 들어오는 것이 특징"이라며 쑥스러워 했고 로빈은 "무서움을 핑계로 한 의도적 스킨십이었다"고 솔직한 속마음을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는 '썸'과 '비즈니스' 사이에서 김예림과 로빈의 마음이 최종 결정된다. 최종 결정의 순간에서 로빈은 "막상 선택의 순간이 되니 자신감이 없어졌다.10분 동안 10년 늙은 기분이다"라며 긴장감을 표현했다.

또 김예림은 "내가 느끼는 감정대로 결정했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김예림과 로빈의 최종 결정은 오는 9일 밤 12시 20분에 방송되는 JTBC '5일간의 썸머'에서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