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심영순 "백종원은 두꺼비 상…사윗감으로 딱이야"

입력 2015-07-08 17:14:12 | 수정 2015-07-08 17:14:1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요리연구가 심영순이 '대세셰프' 백종원에게 사심을 드러냈다.

오는 9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는 7월 여름 스페셜 야간매점 2탄인 ‘셰프 특집’으로 꾸려진다.

7월 한 달 동안 방영될 여름 스페셜은 ‘쿡방의 원조’ 야간매점의 확장판. 이날 방송에서는 ‘한식의 대모’ 심영순, ‘중식의 아버지’ 이연복, ‘스타셰프’ 샘킴, ‘푸드멘터리의 선구자’ 이욱정 PD 그리고 가수 정엽이 출연해 목요일 밤을 맛깔 나게 수놓을 예정이다.

특히 이날 한 요리 프로그램에서 독설 심사평으로 인기를 모으고 있는 ‘한식 대가’ 심영순은 동료 심사위원인 백종원에 대해 깜짝 평가를 내놔 관심을 모았다.

심영순은 "백종원은 두꺼비처럼 생겼다"며 칭찬인지 아닌지 의심스러운 돌직구를 던져 현장에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심영순은 "기생처럼 생긴 남자보다는 두꺼비상이 사윗감으로 딱이다. 그래서 나는 백종원을 좋아하는데 그 사람이 나를 안 좋아하는지 모르겠다"며 백종원의 두꺼비상(?)에 대해 입에 침이 마르도록 칭찬을 쏟아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심영순은 또 다른 동료 심사위원인 최현석에 대해서도 허심탄회한 평가를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과연 심영순은 ‘허셰프’ 최현석에 대해 어떤 돌직구 평가를 내놓았을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네티즌들은 “슈가보이 졸지에 두꺼비 됐음! 빵터졌다!”, “심영순 선생님 독설 시원하심! 두꺼비라니~”, “백종원 셰프 별명 하나 추가요! 백두꺼비~”, “심영순 선생님 최현석한테 ‘행편없어’라고 하는 거 아님? 궁금하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KBS 2TV '해피투게더3' 7월 여름스페셜 야간매점2탄 ‘셰프 특집’은 오는 9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