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녀사냥' 성시경, "아이유가 '마녀사냥' 출연하고 싶어한다"

입력 2015-07-10 16:18:41 | 수정 2015-07-10 16:18:4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 JTBC 마녀사냥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 JTBC 마녀사냥


JTBC ‘마녀사냥’의 성시경이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싶어하는 특급 게스트로 아이유를 언급해 눈길을 끈다.

최근 ‘마녀사냥’ MC들은 100회 특집 녹화중 시청자들이 보낸 축하영상을 보며 감탄사를 연발했다.

그중 아이유의 곡 ‘금요일에 만나요’를 사용해 만든 시청자 UCC가 나오자, MC들이 평소 아이유와 친분이 있던 성시경에게 “왜 부르지 못했냐”며 압박을 가하기 시작했다.

성시경이 “아이유가 나오고 싶다고 하더라”며 분위기를 전환시키려 하자 유세윤은 “아직까지 안 나온건 안 친하기 때문”이라고 받아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MC들은 배우 윤여정과의 친분을 자랑했던 허지웅에게 “선생님도 한번 모시자”며 재촉했다. 하지만, 허지웅은 “선생님께서 부담스러워하신다”며 자제를 부탁했다.

이날 100회 녹화에는 곽정은-홍석천-한혜진 등 원년멤버들도 함께 참여해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마녀사냥’ 100회는 10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