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고영욱 출소 "홍대 여성들, 바로 반응 보여주고 순수해…"

입력 2015-07-10 20:03:05 | 수정 2015-07-10 20:03:05
글자축소 글자확대
고영욱 / 고영욱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고영욱 / 고영욱 사진=한경DB


고영욱

방송인 고영욱이 10일 출소한 가운데 그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고영욱은 지난 2011년 8월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여성관을 묻는 질문에 "홍익대 앞을 좋아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에 김구라가 "홍대가 강남에 비해 싸고, 강남 여성들은 시선이 아직 차갑지 않나"라고 묻자 "그렇다. 홍대가 바로 반응을 보여주고 대체로 순수하다"고 답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지난 2013년 미성년자 성폭행 및 강제 추행 혐의로 2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은 고영욱은 형량이 끝난 10일 서울남부교도소에서 출소했다.

미성년자 성폭행 및 강제 추행을 한 고영욱은 출소 후 향후 5년간 성범죄자 알림이 사이트에 신상정보 공개 및 고지를 해야하며, 3년 간 위치추적 전자장치(전자발찌) 부착하게 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