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유리, 바니걸 섹시화보 찍고 깜짝 고백…"ㅇㅇㅇㅇ만 하고 싶다"

입력 2015-07-13 11:15:29 | 수정 2015-07-13 11:15:29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유리, 바니걸 섹시화보 찍고 깜짝 고백…"ㅇㅇㅇㅇ만 하고 싶다"
서유리, 섹시화보 재조명…'마이리틀텔레비전' 김영만에 기사 이미지 보기

서유리, 섹시화보 재조명…'마이리틀텔레비전' 김영만에 "많이 울었다"(사진= '마이리틀텔레비전' 서유리 맥심 화보)


'마이 리틀 텔레비전' 미스 마리텔 서유리가 새로 합류한 '종이접기 아저씨' 김영만을 언급해 화제가 된 가운데 과거 서유리의 섹시화보가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서유리는 맥심 화보 표지모델로 등장해 섹시한 매력을 한껏 과시한 바 있다. 당시 서유리는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코스프레만 하고 살고 싶다. 이런 참을 수 없는 덕후 본능…옛날엔 어찌 참았을꼬"라는 글과 함께 맥심 표지 사진을 게재했다.

화보 속 서유리는 검은색 바니걸 의상을 입은 채 탄탄하면서도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드러내 시선을 집중시켰다.

한편, 서유리는 13일 본인의 트위터에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출연한 김영만을 언급했다. 서유리는 "기분좋게 김영만 선생님 이야기 좀 하고싶었는데, 김영만 선생님이 방송에 적응하실 수 있을까 걱정했던 저는 제 생각이 틀렸음을 깨달았답니다. 아부지 출근하시기 전에 같이 방송 보던 기억이 나서 녹화중임에도 많이 울었습니다."고 글을 올렸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