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여자를 울려', 분당 시청률 32% 기록한 장면은?

입력 2015-07-13 11:43:00 | 수정 2015-07-13 11:43:00
글자축소 글자확대
MBC 주말드라마 '여자를 울려'가 지난 12일 방영된 26회에서 자체최고시청률 22.7%(TNmS 수도권 기준, 이하 동일)를 기록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분당 최고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이 공개됐다.

분당최고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홍란(이태란)이 죽은 줄 알았던 ‘우진F&T’ 집안의 장남 진한(최종환)의 생존을 알게 된 부분. 홍란이 남편 진명(오대규)의 앨범 속에 있는 진한의 사진을 보고 덕인(김정은) 밥집 앞에서 붕어빵을 파는 이가 비로소 진한임을 알게 된 이 장면은 무려 32.6%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