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멜로디데이 예인-유민, 나란히 '컬투쇼' 출연

입력 2015-07-14 03:24:00 | 수정 2015-07-14 03:24: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걸그룹 멜로디데이가 단아하면서 세련된 비주얼과는 반전 되는 개인기로 의외의 예능감을 뽐냈다.

멜로디데이 멤버 예인과 유민은 12일 방송된 SBS파워FM ‘정찬우, 김태균의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나란히 출연했다.

이 날 험난한 예능에서 살아남을 아이돌 초석을 발견하는 코너인 ‘아이돌 발굴단’ 코너에 출연하게 된 멤버 예인은 먼저 ‘개인기 좀 보여주세요’ 라는 요청에 영화 '화이' 속 배우 여진구와 김윤석이라는 매우 흔치 않은 1인 2역 성대모사에 도전, 리얼한 연기까지 더해지며 낯설지만 공감되는 묘한 중독성으로 DJ 정찬우, 김태균을 비롯해 스튜디오를 순식간에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앞서 예인은 KBS 2TV ‘뮤비뱅크2-스타더스트’에서도 걸그룹의 개인기로는 매우 드물게 '배우 마동석의 표정 따라하기'란 4차원 개인기를 선보이며 외모와는 반전되는 예능의 끼를 발산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