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송민호, 가사 논란에 공식 사과 "자극적이게 써야 한다는 부담감에…"

입력 2015-07-13 18:19:30 | 수정 2015-07-13 18:19:30
글자축소 글자확대
'쇼미더머니4' 송민호 / '쇼미더머니4' 송민호 사진=위너 공식 SNS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쇼미더머니4' 송민호 / '쇼미더머니4' 송민호 사진=위너 공식 SNS 캡처


'쇼미더머니4' 송민호 공식 사과

'쇼미더머니4'에서 일어난 가사논란에 대해 송민호가 공식 사과했다.

송민호는 13일 위너 공식 페이스북 계정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송민호는 "안녕하세요. 위너의 송민호입니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그는 "쇼미더머니를 통해 논란이 된 가사에 대해 진심으로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너무 후회스럽고 죄송스럽게 생각한다"고 사죄의 뜻을 밝혔다.

이어 그는 "쟁쟁한 래퍼들과의 경쟁 프로그램 안에서 그들보다 더 자극적인 단어 선택과 가사를 써야 한다는 부담감이 잘못된 결과를 초래한 것 같다"며 "정신을 차리고 나니 방송에 나온 저의 모습이 얼마나 잘못되었는지 한없이 창피하고 부끄러웠다"고 말했다.

앞서 송민호는 지난 10일 방송된 '쇼미더머니4' 3차오디션에서 김용수와 1대1 랩배틀을 벌이던 중 "MINO 딸내미 저격 산부인과처럼 다 벌려"라는 가사를 내뱉어 여성 비하 논란을 불러모았다.

방송 직후 많은 이들이 송민호의 가사에 불쾌감을 드러냈으며, 이를 편집 없이 내보낸 제작진을 향한 비난 역시 존재했다.

또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측은 위너 송민호와 위너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방송사 Mnet 등을 상대로 공식사과를 요구하는 성명까지 발표했다.

'쇼미더머니4' 송민호 공식 사과에 "'쇼미더머니4' 송민호 공식 사과, 사과가 아니라 변명인 듯", "'쇼미더머니4' 송민호 공식 사과, 자극적이면 다 힙합인가", "'쇼미더머니4' 송민호 공식 사과, 쉴드치는 팬들이 제일 문제"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