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송민호 SNS 사과에 대한산부인과의사회 "YG 차원에서의 사과 바란다"

입력 2015-07-13 22:04:22 | 수정 2015-07-13 22:05:34
글자축소 글자확대
송민호. 사진=Mnet 방송 캡처 / 위너 SNS기사 이미지 보기

송민호. 사진=Mnet 방송 캡처 / 위너 SNS


송민호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송민호가 랩 가사 논란에 대해 사과한 가운데, 대한산부인과의사회가 공식 입장을 밝혔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조병구 총무이사는 13일 “송민호가 SNS에 사과의 글을 올렸다는 것을 안다. 하지만 SNS는 개인적인 내용을 적는 것이지 공식적인 사과로 받아들이기는 힘들다”며 “YG 엔터테인먼트의 공식적인 사과도 요구하는 바이고,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서도 이 부분이 안건으로 상정돼, 정확한 내용을 파악해줬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조병구 이사는 “이미 송민호의 소속사인 YG 엔터테인먼트에 공문을 보냈다. 성의 있는 사과와 해명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그는 “방송의 책임도 크다. 사전에 가사를 확인하고 걸러낼 수 있는 부분이 있다고 본다. 2-3일 정도 YG, 방송통신심의위원회, Mnet 측의 입장 변화를 지켜보면서 대응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송민호는 위너 공식 페이스북에 “안녕하세요. 위너의 송민호입니다. ‘쇼미더머니4’를 통해 논란이 된 가사에 대해 진심으로 깊이 반성하고 있다. 너무 후회스럽고 죄송스럽게 생각한다”고 사과했다.

이어 “쟁쟁한 래퍼들과의 경쟁 프로그램 안에서 그들보다 더 자극적인 단어 선택과 가사를 써야 한다는 부담감이 잘못된 결과를 초래한 것 같다. 정신을 차리고 나니 방송에 나온 저의 모습이 얼마나 잘못되었는지 한없이 창피하고 부끄러웠다”고 반성했다.

한편, 송민호는 지난 10일 방송된 ‘쇼미더머니4’에서 ‘MINO 딸내미 저격 산부인과처럼 다 벌려’라는 랩 가사로 공분을 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