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해진, 홍콩 영화 제작자 빌콩과의 미담 화제

입력 2015-07-14 09:26:00 | 수정 2015-07-14 09:2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박해진과 홍콩 영화 제작자 빌콩의 남다른 친분이 공개돼 화제다.

빌콩은 홍콩 영화사 에드코 필름의 대표로 영화 ‘와호장룡’, ‘영웅’, ‘색계’를 탄생시킨 제작자다.

더블유엠컴퍼니에 따르면 얼마 전 빌콩이 박해진을 영화 ‘착요기(요괴를 잡아라)’ 시사회에 그를 초대했고, 박해진은 후원하고 있는 상하이 아동복지센터의 직원, 간호사, 자원 봉사자들과 그들의 가족들이 영화 ‘착요기’를 볼 수 있도록 부탁했다.

박해진의 뜻을 흔쾌히 받아들인 빌콩은 영화 개봉 전인 지난 7월 12일에 영화관의 VIP관을 통째로 빌려 상하이 아동복지센터 관계자들을 위한 상영을 진행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